닫기

- 한국e스포츠학회 로그인 화면입니다. -

학회소식The International Society for eSports Studies, ISES

제목 [COLUMN]‘고스트’ 장용준 선수의 과거를 통해 본 중하위권 선수들의 미래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시 2021-02-16 15:15:41
첨부파일

고스트’ 장용준 선수의 과거를 통해 본 중하위권 선수들의 미래

 

 아래는 2018년 말즉 2019년에 샌드박스 게이밍에 입단하기 전에 장용준 고스트 선수를 취재한 인터뷰 기사이다.
당시 매우 부진해서 인벤(게임 커뮤니티)을 비롯한 각종 커뮤니티에서 욕과 비난을 한 몸에 받던 시절에속마음을 털어놓는 인터뷰를 하는 내용인데,
고스트 선수의 매우 사려 깊은 성격과 깊은 생각이 돋보이는 언행이 인상적이다.

http://www.inven.co.kr/webzine/news/?news=212354

 인터뷰할 당시에 입단이 확정된 상태였는데, 2018년 한 해는 고스트 선수의 성적이 좋지 않았던 해라 들어갈 수 있는 팀이챌린저스 리그에서 이제 막 승격했던 샌드박 스 게이밍(전 팀 배틀 코믹스)밖에 없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입단 첫 시즌인 2019 스프링플레이오프 진출이라는 유의미한 성과를 거두었고그 과정에서 보여주었던 고스트 선수 자신의 폼(기량)도 상당히 좋았다그렇게 2019년 한 해 동안 자신의 가치를 증명해내고이듬해인 2020년 스프링 2라운드담원 게이밍에 입단하여그때 당시에 담원 게이밍의 문제였던 바텀 라인을 보강하면서 팀을 성공적으로 부활시켰고, 2020 서머에 우승, 2020 월드 챔피언십에서 우승하는그야말로 인간승리라고 부를 수 있을 만한 성과를 이뤄낸다.

 

 이러한 서사는 누구에게나 가슴이 두근거릴 만한 서사이지만사실 2018년 이전까지의 고스트 선수처럼자신을 증명하지 못하는 선수들이 매우 많다는 사실을 알아야 한다아니오히려 대부분의 프로 선수들이 그렇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 1위가 누구에게나 열려 있는 것은 아니기에... 그런 상황에서고스트 선수처럼 인간승리라고 볼 수 있는 성공을 해낼 수 있는 선수는 극히 드물다.
이는 신체적인 능력을 중요시하는 e스포츠에서는 상당한 부담으로 작용한다.하루라도 빨리 성과를 내어 자신의 가치를 증명하지 못하면 이도 저도 못 한 선수가 되어 선수 생활을 마감해야 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보통 프로게이머들은 대부분 고졸이다공부해둔 것도쌓아 놓은 것도 없다그런 상황에서 은퇴하게 되면아무것도 없이 사회에 던져지게 된다대부분의 선수는 은퇴 후 스트리머 및 유튜버의 길을 택하게 되는데인지도가 없는 선수들은 이조차 성공하기 쉽지 않다.
코치직이나 감독직도 결국은 선수 시절 때 어느 정도 자신의 능력을 증명해야만 기회가 오는 것이기 때문에 이마저도 쉽지 않다.

 

 그렇기 때문에 국가적 차원에서 이들을 보호할 만한 정책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e스포츠를 게임 중독과 과몰입 등 부정적인 시각으로 규제하려고 하기보다는 국가의 인재가 될 잠재력이 있는 선수들을 지원할 수 있게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e스포츠 연구소 제 1기 모니터 요원 김동한




이전글  ▲ 2020년도 한국e스포츠학회 정기총회 안내
다음글  ▼ 한국e스포츠학회& e스포츠연구소 콜로키움 'e...
닫기